알림  > 공지사항 


공지사항


보도자료문화의 달 기념행사 18~20일 제주공립문화시설 무료관람

운영진
2019-10-17
조회수 401

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제주도내 공립 문화시설이 도민과 관광객에게 무료로 개방된다.

 제주특별자치도는 2019 대한민국 문화의 달 기념행사가 제주시에서 개최됨에 따라 행사기간인 18일부터 20일까지 도내 공립 문화시설에 대해 무료관람을 전면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.

 문화체육관광부는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해 매년 지역을 순회하며 '대한민국 문화의 달'행사를 개최하고 있다.

 제주시는 올해 이 행사를 유치해 '느영나영 문화의 달'이라는 주제로 문화체육관광부와 19일 오후 6시30분부터 8시까지 산지천 하류에서 문화의 날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다.

 행사기간 제주시 산지천·목관아 일원에서는 미디어 아트전, 합동 창작전, 거리예술제, 지역문화토론, 메이드 인 제주, 창작연극 문화공연 등 다채롭고 창의적인 행사들도 열린다.

 제주도는 문화예술에 대한 도민의 이해와 참여를 제고한다는 방침으로 도내 공립 미술관, 박물관 및 문화재시설 21곳을 무료로 개방키로 했다. 이에 따라 도민과 관광객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문화시설별 홈페이지 및 제주관광정보포털(www.visitjeju.net) 등을 통해 이를 적극 홍보키로 했다.

 한편 행사기간 제주시내 일부 도로가 교통 통제될 예정이다. 우선 17일부터 행사 준비 관계로 산지천 하류(용진교~북성교) 구간이 편도 통제되며, 기념식 당일인 19일은 오후 4시부터 밤 10시까지 도로가 전면 통제된다. 19일과 20일, 매일 2시간(오후 7시부터 9시) 오현단 부근 제이각 앞 도로가 미디어 아트전 운영으로 통제된다. 20일 낮 12시부터 밤 10시까지는 전달식 행사가 열리는 관덕정 앞 도로인 중앙로터리~서문로터리 구간이 전면 통제될 예정이다.


출처 : 조상윤  기자  sycho@ihalla.com

http://www.ihalla.com/read.php3?aid=1571205995647950073

위 기사의 무료로 개방되는 무료 공립 문화시설은

제주관광정보포털의 좌측 맨 위 "공지"에서 확인하실 수 있으며,

이에 관련한 홍보 자료 및 정리 자료는 추후 다시 SNS와 홈페이지에 공지하도록 하겠습니다

감사합니다.

0 0